자료실

  • 열린마당
  • 자료실
한국형 녹색분류체계 제시...녹색금융 활성화 기대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22-01-03 11:31:07
  • 조회수 1126
첨부파일 한국형 녹색분류체계 제시…녹색금융 활성화 기대(보도자료)_수정1(녹색전환 12.30).hwp | 한국형 녹색분류체계 가이드라인_최종본.pdf

▷ 환경부, 녹색경제활동에 대한 명확한 원칙과 기준을 제시한 한국형 녹색분류체계 지침서(가이드라인) 공개

▷ 녹색부문에 재생에너지, 무공해 차량 등 64개 경제활동 포함

▷ 전환부문에 액화천연가스(LNG) 발전, 블루수소 등 5개 경제활동 포함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녹색금융 활성화를 촉진하고 탄소중립 사회로 나아가기 위해 2년에 걸쳐 마련한 '한국형 녹색분류체계(K-Taxonomy) 지침서(이하 가이드라인)'를 12월 30일 발표했다.


한국형 녹색분류체계는 온실가스 감축, 기후변화 적응 등 6대 환경목표* 달성에 기여하는 녹색경제활동을 분류한 것으로, 진정한 녹색경제활동에 대한 명확한 원칙과 기준을 제시한 것이다.


이를 통해 더 많은 민간·공공 자금이 녹색사업이나 녹색기술 등으로 유입될 수 있도록 지원하면서 과잉, 허위 정보와 같은 녹색위장행위(그린워싱)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개발됐다. 


이번 가이드라인은 탄소중립과 지속가능발전을 중심으로 개발된 것으로 유럽연합(EU), 국제표준화기구(ISO) 등 국제기준과 비교해 검토했으며, 국내 상황을 반영하기 위해 산업계, 시민사회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 및 전문가와의 의견수렴 등을 거쳐 마련됐다. 

한국형 녹색분류체계는 '녹색부문'과 '전환부문'으로 구분되어 있으며, 총 69개의 세부 경제활동으로 구성되었다. 


※ 기사전문보기 - 첨부파일을 참조해주세요. 

목록



이전글 2019년 온실가스 배출 7억 137만 톤...전년대비 3.5%감소
다음글 쾌적한 국민생활 위해 폐기물처리시설 검사 강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