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이동합니다 로그인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회원가입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마이페이지로이동합니다. 장바구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주문조회페이지로 이동합니다. 관리자에게 메일을 보냅니다. 사이트맵페이지로 이동합니다
한국환경기술인협회
알림마당 > 환경뉴스 > 환경시험·검사기관 98.8% ‘숙련도 적합’ 판정 HOME > 알림마당 > 환경뉴스
 
 
제목 환경시험·검사기관 98.8% ‘숙련도 적합’ 판정
 
  글쓴이 관리자  날짜 2020-03-10 14:50
- 2019년도 숙련도 시험 결과 1,110개실 중 1,097개실(98.8%), 현장평가 결과 345개실 중 331개실(95.9%) 적합 판정
- 환경시험·검사기관의 분석능력 향상을 위해 시설·장비의 실질적인 운영능력을 확인하는 현장중심의 평가체계로 확대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2019년 실시한 환경 시험·검사기관의 정도관리 결과를 공개했다. 환경시험·검사기관 정도관리는 매년 실시하는 숙련도 시험과 3년 주기로 실시하는 현장평가로 운영된다. 숙련도 시험은 환경오염물질에 대한 분석능력을 평가하는 것으로 국제기준인 ’아이에스오/아이이씨(ISO/IEC)‘ 17043의 요구사항에 맞춰 수행된다. 현장 평가도 국제기준인 ’아이에스오/아이이씨(ISO/IEC)‘ 17025의 시험실 요구사항에 맞춰 환경시험·검사기관의 기술인력, 시설 및 장비 운영능력을 평가한다.
    ※ ISO/IEC 17043: 숙련도시험 일반적 요구사항   
    ※ ISO/IEC 17025: 시험실의 능력에 관한 일반 요구사항

 2019년도 숙련도 시험은 총 1,110개 시험실이 참여하여 1,097개실 (98.8%)이 적합 판정을 받았고, 현장평가는 총 345개실 중 331개실 (95.9%)이 적합 판정을 받았다.  숙련도 시험은 총 9개 분야 108개 항목을 평가하였으며, 평가결과 13개(1.2%) 시험실의 분석능력이 평가기준(Z-score*)에 미달된 것으로 나타났다. 부적합 시험실 현황은 수질 8실(2.1%), 먹는물 2실(1.0%), 폐기물  1실(1.6%), 잔류성유기오염물질 1실(8.3%), 토양누출 1실(6.3%)이다. 현장평가에서는 345개 시험실 중 14개실(4.1%)이 부적합을 받았다. 부적합 시험실 현황은 대기 4실(5.9%), 수질 7실(6.5%), 실내 공기질 1실(4.5%), 악취 2실(6.5%)이다. 
        * Z-score: 측정값의 정규분포 변수로서 대상기관의 측정값과 기준값의 차이를 측정값의 분산정도(Target Standard Deviation)로 나눈 값

 국립환경과학원은 환경시험·검사기관의 분석능력 향상과 시험·검사 성적서의 위험요소 관리를 위해 실질적인 운영능력을 확인하는 현장중심의 평가체계를 강화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정도관리 운영 고시인 ’환경시험·검사기관 정도관리 운영 등에 관한 규정‘의 개정을 지난해 말 완료했으며, 숙련도 시험 항목수를 올해 112개로 확대*할 예정이다.
        * 90개 항목(2016년) → 105개 항목(2017년) → 108개 항목(2019년) → 112개 항목(2020년)

 최종우 국립환경과학원 환경측정분석센터장은 “앞으로도 환경분야 시험·검사기관의 분석능력과 시험실 운영능력 개선을 위하여 계속 정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전글 2020년 환경부 물관리 분야 업무계획 발표 
다음글 국외유입 미세먼지, 먼 바다부터 샅샅이 파악한다 
목록

한국환경기술인협회 서울시 금천구 범안로 1130번지 가산디지털 엠파이어 1509 전화번호 02-852-2291 팩스번호 02-852-2291
한국환경기술인협회 한국환경기술인협회 한국환경기술인협회 전체방문자 : 9,798,087